OldBoy

마지막으로 [b]
HomePage [f] 페이지목록 [i] 최근변경내역 [r] Interest SmallTalk 환경설정 로그인 [l] 검색: Home

RedicasLife / RedicasFilms / ScentOfTheFilm2004
Upload:Oldboy_P.jpg • 감독 : 박찬욱
• 출연 : 최민식 / 유지태 / 강혜정
• 각본 : 임준형 / 황조윤 / 박찬욱
• 제작 : 김동주
• 음악 : 조영욱
• 촬영 : 정정훈
• 국가 : 한국
• 제작사 : 쇼이스트
• 개봉일 : 2003-11-21
• 상영시간 : 120 분
• 등급 : 18세 이상 관람가
• 본날 : 2004.03.12
• 매체 : Video
• 평가 : emoticon//emoticon-smile.gif emoticon//emoticon-smile.gif emoticon//emoticon-smile.gif

Upload:Oldboy_P_Big.jpg

영화를 끝까지 보고나면 그 스토리의 개연성이 너무나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 과거 자살한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복수라는 것이, 그리고 그 복수를 위해 그토록 긴 시간을 보내는 것이 말이다. 하긴 그러니까 영화이겠지. 최민식의 연기는 역시 좋다는 생각이다.

그리고 유지태가 사는 팬트하우스의 내부 모습도 정말 현대식으로 인간미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정교했다. 특히 드레스룸은 말이다.

-- Redica 2004-3-14 5:47 pm

아래의 내용은 Yahoo에서 긁어옴...

'내 이름이요, 오늘만 대충 수습하며 산다해서 오.대.수라구요'

술 좋아하고 떠들기 좋아하는 오.대.수. 본인의 이름풀이를 '오늘만 대충 수습하며 살자'라고 이죽거리는 이 남자는 아내와 어린 딸아이를 가진 지극히 평범한 샐러리맨이다. 어느 날, 술이 거나하게 취해 집에 돌아가는 길에 존재를 알 수 없는 누군가에게 납치, 사설 감금방에 갇히게 되는데...

'그 때 그들이 십오년이라고 말해 줬다면 조금이라도 견디기 쉬었을까?'

언뜻 보면 싸구려 호텔방을 연상케 하는 감금방. 중국집 군만두만을 먹으며 8평이라는 제한된 공간에서 그가 할 수 있는 일이라곤, 텔레비전 보는 게 전부. 그렇게 1년이 지났을 무렵, 뉴스를 통해 나오는 아내의 살해소식. 게다가 아내의 살인범으로 자신이 지목되고 있음을 알게 된 오대수는 자살을 감행하지만 죽는 것조차 그에겐 용납 되지 않는다. 오대수는 복수를 위해 체력단련을 비롯, 자신을 가둘만한 사람들, 사건들을 모조리 기억 속에서 꺼내 악행의 자서전을 기록한다. 한편, 탈출을 위해 감금방 한쪽 구석을 쇠젓가락으로 파기도 하는데.. 감금 15년을 맞이하는 해, 마침내 사람 몸 하나 빠져나갈 만큼의 탈출구가 생겼을 때, 어이없게도 15년 전 납치됐던 바로 그 장소로 풀려나 있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내가 누군지, 왜 가뒀는지 밝혀내면…내가 죽어줄께요'

우연히 들른 일식집에서 갑자기 정신을 잃어버린 오대수는 보조 요리사 미도 집으로 가게 되고, 미도는 오대수에게 연민에서 시작한 사랑의 감정을 키워나가게 된다. 한편 감금방에서 먹던 군만두에서 나온 청룡이란 전표 하나로 찾아낸 7.5층 감금방의 정체를 찾아내고... 마침내, 첫 대면을 하는 날 복수심으로 들끓는 대수에게 우진은 너무나 냉정하게 게임을 제안한다. 자신이 가둔 이유를 5일 안에 밝혀내면 스스로 죽어주겠다는 것. 대수는 이 지독한 비밀을 풀기 위해, 사랑하는 연인, 미도를 잃지 않기 위해 5일간의 긴박한 수수께끼를 풀어나가야 한다. 도대체 이우진은 누구이며? 이우진이 오대수를 15년 동안이나 감금한 이유는 뭘까? 밝혀진 비밀 앞에 두 남자의 운명은 과연 어떻게 되는 것일까?


CategoryFilm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4-3-15 9:07 am (변경사항 [d])
56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페이지 소스 보기
★ Wiki는 Web 2.0에 기반한 운영체제이지만 Redica가 작성한 글의 저작권은 Wiki운영자인 Redica에게 있습니다.
사용시에는 제 허락을 얻으시고 출처를 밝혀주세요. www.redica.pe.kr ★